타입 플레이 룩북, 월간《the T》 #5 ‘머리정체’2021.05.03




월간《the T》 

윤디자인그룹이 만든 서체를 매달 하나씩,
월간《the T》라는 이름으로 소개한다.
(T for Type, Typography, TypePlay, TypoBranding)

『타이포그래피 서울』, 윤디자인그룹 블로그 『윤디자인 M』 방문자라면
누구나 월간《the T》를 PDF 파일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 다운로드 시 라이선스 내용  확인 필수 **



월간《the T》 2021년 5월호
Special Feature: 제목이 고민될 땐 머리를 쓰자! 제목용 서체 ‘머리정체’ 

머리정체는 1990년 윤디자인연구소(현 윤디자인그룹의 전신)가 출시한 첫 번째 제목용 서체다. 당시 제목용으로는 드물게 4종 굵기(ultra light, light, medium, bold)를 지원했다. 우리나라의 인쇄 시장 번성기라 할 수 있는 1990년대, 머리정체는 소비자 니즈를 완벽히 충족한 제목체로서 큰 인기를 모으며 베스트셀러가 됐다.

머리정체는 90년대 초반 디지털 환경의 광고 시장을 겨냥한 기획물이었다. 그때만 해도 국내엔 지금처럼 폰트 가짓수가 많지 않았고, 광고마다 똑같은 폰트가 쓰이기 일쑤였다. 이런 배경에서 등장한 머리정체는 감각적 디자인을 제시했을 뿐 아니라, 4종 굵기 지원 등 메시지(광고 카피) 전달의 표현 다양화까지 주도했다. 헤드라인(headline)의 ‘헤드’, 즉 ‘머리’를 붙여 제목용 서체임을 부각한 직관적 네이밍도 머리정체의 인기에 한몫했다.
_ 윤디자인그룹 편석훈 대표 저서 『한글 디자인 품과 격』, 97~98쪽

머리정체는 1990년 출시 당시 베스트셀러였고, 30여 년이 지난 지금은 스테디셀러로 자리잡고 있다. 2015년 ‘머리정체2 베이직’과 ‘머리정체2 스페셜(머리정체2S)’, 2019년 ‘머리정체2 배리어블(variable)’, 2021년 ‘머리정체2S 스텐실 배리어블’ 등으로 꾸준히 버전업과 커스텀을 지속해왔기 때문이다.













월간《the T》 #5.pdf 다운로드  ➲  link ①  /  link ②
※ 인터넷 익스플로러를 사용하시는 분들은 link ②에서 다운로드해주세요


―  아래 라이선스 내용 확인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월간《the T》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월간《the T》 과월호
2021년 4월호 「’페스타체(가제)_variable’」 편 ➲ 다시 보기
2021년 3월호 「윤굴림 with TS파트너즈」 편 ➲ 다시 보기
2021년 2월호 「윤굴림」 편 ➲ 다시 보기
2021년 1월호 「콘트(Cont)」 편  ➲  다시 보기


타이포그래피서울 바로가기타이포그래피서울 네이버포스트타이포그래피서울 페이스북타이포그래피서울 인스타그램

YOONDESIGN GROUP

homeblogfacebookinstagramstore



맨 위로 기사 공유하기 인쇄하기
[프로젝트]최근 기사 목록
{{bestHit.title}} {{bestHit.date | date:'yyyy.MM.dd'}}
맨 위로

Loading...